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지존의보스 6544906점
2위 유덕화 6364520점
3위 거이타 5925760점
4위 인공지능 4829080점
5위 몽고실 4053549점
6위 스타플래티나 3540784점
7위 꼬르륵 3426460점
8위 킹죠지 3232780점
9위 마스터즈 3212970점
10위 호호호 3066517점
조회 수 2 추천 수 0 댓글 0
기사이미지
황택의

[청담=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1순위 지명을) 조금 예상은 했다"

황택의(성균관대)가 남자부 역대 최연소 전체 1순위 지명자로 KB손해보험 유니폼을 입었다.

황택의는 24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 리베라호텔 3층 베르사이유홀에서 열린 2016-2017 KOVO 남자부 신인 드래프트에서 전체 1순위로 KB손해보험에 지명됐다.

현 대학리그 최고의 세터로 평가받고 있는 황택의는 드래프트 전부터 유력한 전체 1순위 후보로 꼽혔다. 이미 2015 광주 하계 유니버시아드와 2016 AVC컵 대표팀에도 발탁돼 국제무대에서의 경험도 쌓았다. 세터난에 시달리고 있는 프로 구단들에게는 가장 손에 쥐고 싶은 선수였다.

문제는 어느 팀으로 가는 것인 가였다. 1순위 확률을 가진 우리카드와 KB손해보험, 대한항공이 모두 황택의를 탐냈다.

행운을 손에 쥔 팀은 KB손해보험이었다. 드래프트에 앞서 진행된 확률 추첨에서 KB손해보험은 35%의 확률을 뚫고 전체 1순위 지명권을 차지했다. 그리고 단상 위에 오른 강성형 감독은 주저 없이 황택의의 이름을 불렀다.

드래프트가 끝난 뒤 취재진과 만난 황택의는 KB손해보험 입단 소감을 묻는 질문에 "KB손해보험에 가고 싶었다. 기분이 좋았다"고 전했다.

1순위 지명을 예상했느냐는 말에는 "포탈사이트에서 (기사를) 확인했는데, 조금 예상은 했다"며 쑥스러운 모습을 보였다.

1996년생인 황택의는 올해 겨우 대학교 2학년이다. 대학 3학년 선수들이 드래프트에 얼리로 나오는 경우는 흔하지만, 2학년이 프로 무대에 도전하기는 쉽지 않다. 하지만 황택의는 이번 드래프트에서 남자부 역대 최연소 1순위, 최초 세터 1순위 지명이라는 기록을 세웠다

황택의는 "고등학교 때부터 (프로에) 가고 싶었다. 이번이 좋은 기회인 것 같아. 프로에 도전했다"며 일찍 프로의 문을 두드린 이유를 밝혔다.

"롤모델"로 팀 선배가 된 권영민을 꼽으며 세터다운 영리함을 발휘한 황택의는 장점으로 서브와 B퀵 토스를 꼽았다.

이어 "대학배구는 쉬는 기간이지만 매일 개인운동을 하면서 몸을 만들었다. 가서 뒤처지지 않고 바로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다. (신인상은) 열심히 하다보면 받을 것 같다"고 프로에서의 활약을 다짐했다.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사진=방규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

  1. "우리카드行" 하승우 "아직 얼떨떨하다"

    하승우 [청담=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아직 얼떨떨하다" 전체 2순위로 프로무대에 입성하게 됐지만, 하승우(중부대)의 얼굴은 아직 실감이 나지 않는다는 듯한 표정이었다. 하승우는 24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 리베라호텔 3층 베르사이유홀에서 열린 2016-2017 KOVO 남자부 신인 드래프트에서 1라운드 2순위로 우리카드에 지명됐다. 하승우는 대학리그에서 중부대의 선전을 이끌며 일찍부터 프로 구단들의 주목을 받았다. 결국...
    Date2016.10.24 Category농구/배구 By올티비다 Views1
    Read More
  2. "최연소 전체 1순위" 황택의 "조금 예상은 했다"

    황택의 [청담=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1순위 지명을) 조금 예상은 했다" 황택의(성균관대)가 남자부 역대 최연소 전체 1순위 지명자로 KB손해보험 유니폼을 입었다. 황택의는 24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 리베라호텔 3층 베르사이유홀에서 열린 2016-2017 KOVO 남자부 신인 드래프트에서 전체 1순위로 KB손해보험에 지명됐다. 현 대학리그 최고의 세터로 평가받고 있는 황택의는 드래프트 전부터 유력한 전체 1순위 후보로 꼽혔...
    Date2016.10.24 Category농구/배구 By올티비다 Views2
    Read More
  3. kt, 25일부터 국내서 마무리 훈련…수원·익산 이원화

    kt wiz / 사진= kt wiz 제공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kt wiz가 국내에서 마무리 훈련을 실시한다. kt는 24일 "수원과 익산에서 2016 시즌 마무리 훈련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마무리 훈련은 수원과 익산으로 이원화하여 진행된다. 수원에서는 많은 경기를 소화한 투수들의 회복과 야수들의 기술 훈련에 중점을 두고, 익산에서는 젊은 선수들의 육성과 부상 선수들의 재활에 중심을 맞춘 훈련을 진행한다. 한편 kt는 이광근...
    Date2016.10.24 Category해외야구 By올티비다 Views1
    Read More
  4. 한화 이글스, 日 미야자키서 마무리 훈련…26일 출국

    한화 이글스 / 사진=아시아경제DB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한화 이글스 선수단이 일본 미야자키로 마무리 훈련을 떠난다. 한화는 24일 "선수단은 2016 일본 미야자키 마무리훈련을 위해 오는 26일 인천공항을 통해 출국한다"고 밝혔다. 이번 마무리훈련 선수단 규모는 총 67명이다. 지난 3일부터 미야자키 교육리그에 참가중인 45명의 선수단과 이날 출국하는 22명의 선수단으로 구성됐다. 선수단은 11월 26일까지 32일간 일본 ...
    Date2016.10.24 Category해외야구 By올티비다 Views5
    Read More
  5. "첫 PS 선발 등판" NC 장현식, 팀을 한국시리즈로 이끌까

    NC 장현식 / 사진=아시아경제DB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NC 다이노스 "신예" 장현식이 생애 첫 포스트 시즌 선발로 마운드에 출격한다. NC는 24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6 타이어뱅크 KBO리그 포스트시즌 LG 트윈스와 플레이오프 3차전을 치른다. 앞서 NC는 홈구장인 창원 마산야구장에서 열린 플레이오프 1, 2차전서 각각 3-2, 2-0으로 승리를 거뒀다. 이로써 한국시리즈까지 단 1승을 남겨두게 됐다. 이날 NC는 선발 ...
    Date2016.10.24 Category해외야구 By올티비다 Views1
    Read More
  6. [ST포토]황택의 "얼떨떨한 전체1순위"

    황택의 [스포츠투데이 방규현 기자] 2016-2017 KOVO 남자 신인선수 드래프트가 24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동 리베라호텔 베르사유홀에서 열렸다. 이날 드래프트에서 전체 1순위로 KB손해보험에 지명된 황택의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방규현 기자 sports@stoo.com
    Date2016.10.24 Category농구/배구 By올티비다 Views1
    Read More
  7. [ST포토]송지민 "우리카드 수련선수입니다"

    송지민 [스포츠투데이 방규현 기자] 2016-2017 KOVO 남자 신인선수 드래프트가 24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동 리베라호텔 베르사유홀에서 열렸다. 이날 드래프트에 참석한 수련선수로 우리카드에 지명된 송지민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방규현 기자 sports@stoo.com
    Date2016.10.24 Category농구/배구 By올티비다 Views1
    Read More
  8. [ST포토]박민범 "믿기지 않는 표정"

    박민범 [스포츠투데이 방규현 기자] 2016-2017 KOVO 남자 신인선수 드래프트가 24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동 리베라호텔 베르사유홀에서 열렸다. 이날 드래프트에 참석한 3라운드 15순위로 KB손해보험에 지명된 박민범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방규현 기자 sports@stoo.com
    Date2016.10.24 Category농구/배구 By올티비다 Views1
    Read More
  9. [ST포토]정준혁 "삼성화재에서 인사드립니다"

    정준혁 [스포츠투데이 방규현 기자] 2016-2017 KOVO 남자 신인선수 드래프트가 24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동 리베라호텔 베르사유홀에서 열렸다. 이날 드래프트에 참석한 1라운드 5순위로 삼성화재에 지명된 정준혁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방규현 기자 sports@stoo.com
    Date2016.10.24 Category농구/배구 By올티비다 Views3
    Read More
  10. 서울 아드리아노, 역대 한 시즌 개인 최다골까지 -1

    아드리아노 / 사진=스포츠투데이DB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FC서울의 스트라이커 아드리아노가 역대 한 시즌 개인 최다골 기록에 도전한다. FC서울은 오는 26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2016 하나은행 FA컵 준결승에서 부천FC와 대결을 펼친다. 올 시즌 초반부터 가공할만한 득점력으로 FC서울의 공격을 이끄는 아드리아노는 현재 시즌 통산 33골을 기록하고 있다. K리그에서는 지난 토요일 상주전 2득점으로 16골을 기록...
    Date2016.10.24 Category축구 By올티비다 Views2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 932 933 934 935 936 937 938 939 940 941 942 943 944 945 946 947 948 ... 3529 Next ›
/ 3529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