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유덕화! 5656069점
2위 지존의보스 4159655점
3위 인공지능 4157215점
4위 거이타 3537945점
5위 무조건닥공 3203387점
6위 꼬르륵 2658210점
7위 하피 2641397점
8위 스타플래티나 2484099점
9위 따저스승리 2457985점
10위 마스터즈 2411635점
단일배너
조회 수 1 추천 수 0 댓글 0
기사이미지
양석환

[잠실=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LG 트윈스가 양석환의 끝내기 내야 안타에 힘입어 승부를 4차전으로 끌고 갔다.

LG는 24일 오후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6 KBO 포스트시즌 플레이오프 3차전 NC 다이노스와의 홈경기에서 2-1로 승리했다. 2연패 뒤 1승을 거둔 LG는 분위기 전환에 성공했다. NC는 일찌감치 한국시리즈 진출을 결정지을 기회를 놓쳤다.

승리의 주역은 안익훈과 양석환이었다. 안익훈은 연장 11회초 결정적인 수비로 팀을 위기에서 구해냈고, 양석환은 11회말 1사 2,3루에서 빗맞은 내야 안타로 경기를 마무리 지었다.

시리즈를 끝내려는 NC와 홈에서 반전을 꾀하려는 LG의 맞대결. 경기 내내 살얼음판 승부가 전개됐다.

먼저 기회를 잡은 팀은 LG였다. LG는 1회말 NC 선발 장현식의 제구력 난조를 틈타 볼넷으로만 2사 만루 기회를 잡았다. 이어 채은성이 밀어내기 볼넷을 골라내며 선취점을 신고했다.

LG의 찬스는 끊이지 않았다. 2회말에도 선두타자 정상호가 볼넷을 골라냈다. 그러자 NC는 장현식을 강판시킨 뒤, 최금강 카드를 꺼냈다. LG는 바뀐 투수 최금강을 상대로 이천웅과 박용택이 볼넷을 골라내면서 또 다시 2사 만루 기회를 잡았지만 후속타 불발로 추가 득점에 실패했다.

이후에도 NC는 투수들의 제구력 난조로 매 이닝 위기를 맞았다. 하지만 LG가 좀처럼 기회를 살리지 못하면서 분위기가 묘해졌다. LG는 3회말 2사 2,3루, 4회말 2사 만루 찬스를 잡고도 추가점을 뽑는데 실패했다. 선발투수 류제국이 5회까지 NC 타선을 무실점으로 봉쇄하면서 1점차 리드를 지켰지만, LG 입장에서는 답답한 경기가 계속 됐다.

LG가 스스로 복을 차 버리자, NC도 반격에 나섰다. 6회초 2사 이후 박석민과 손시헌이 연속 볼넷을 얻어내며 류제국을 강판시켰다. 이어 등장한 김태균은 바뀐 투수 정찬헌을 상대로 깔끔한 동점 적시타를 터뜨렸다. 반면 LG는 6회말 이천웅의 볼넷과 히메네스의 2루타, 오지환의 볼넷으로 또 한 번 2사 만루 기회를 얻었지만 이번에도 주자를 홈으로 불러들이지 못했다. 기묘한 투수전이 계속 됐다.

이후 양 팀은 투수를 총동원하며 불펜 싸움을 펼쳤다. NC는 최금강 이후 임창민과 원종현이 차례로 마운드에 올랐고, LG는 정찬헌, 진해수에 이어 소사 카드까지 꺼내들었다.

팽팽했던 승부는 8회말 다시 한 번 요동쳤다. LG는 8회말 선두타자 문선재의 투수 강습 안타와 이천웅, 박용택의 몸에 맞는 공으로 무사 만루를 만들었다. 앞선 상황들과는 달리 무사에서 맞이한 득점권 찬스였다.

그런데 LG는 이번에도 히메네스의 병살타로 고개를 숙였다. 3루 주자 문선재가 태그를 피해 홈을 터치했지만, 합의판정 끝에 아웃이 선언됐다. 이후 채은성의 안타성 타구까지 나성범의 호수비에 잡히면서 LG는 6번째 만루 기회를 날려버렸다. NC도 이어진 9회초 1사 1,2루 찬스를 살리지 못했고 승부는 연장전으로 돌입했다.

연장전에서 먼저 기회를 잡은 팀은 NC였다. NC는 11회초 2사 1,2루 찬스에서 나성범이 가운데 담장 가까이가는 대형 타구를 날렸지만 안익훈의 호수비에 잡히며 분루를 삼켰다. "더 캐치"라는 말이 아깝지 않은 명장면이었다.

사기가 오른 LG는 11회말 기어코 승부를 결정지었다. 선두타자 히메네스가 볼넷으로 출루했고, 오지환이 안타를 터뜨리며 무사 1,2루 찬스를 잡았다. 이후 채은성의 희생번트로 1사 2,3루 찬스를 이어갔다. 뒤 이어 타석에 등장한 양석환은 빗맞은 내야 땅볼로 3루 주자를 불러들이며 길었던 승부의 마침표를 찍었다. 경기는 LG의 2-1 승리로 종료됐다.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사진=방규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1. 오승환, 美 스포팅뉴스 선정 내셔널리그 신인왕 투표 5위

    오승환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올 시즌 최고의 활약을 펼친 오승환(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이 내셔널리그 신인왕 투표 5위에 올랐다. 미국 스포츠전문 매체 스포팅뉴스는 25일(한국시간) 올 시즌 내셔널리그 신인왕 투표 결과를 발표했다. 스포팅뉴스가 발표하는 신인왕은 지난 1946년부터 시작됐고, 기자단이 아닌 선수들을 대상으로 투표를 진행하고 있다. 스포팅뉴스가 선정한 올해의 선수상은 메...
    Date2016.10.25 Category야구 By운영자 Views23
    Read More
  2. 발롱도르, 메시·호날두 등 포함 최종 후보 30인 명단 발표

    발롱도르 시상식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새롭게 바뀐 2016 발롱도르 최종 후보 30인의 명단이 공개됐다. 리오넬 메시(FC 바르셀로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레알 마드리드) 등이 포함됐다. 프랑스 축구 전문지인 프랑스 풋볼은 25일(한국기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2016년 최고의 활약을 보인 선수에게 주어지는 발롱도르 후보 30명을 발표했다. 지난 1956년 프랑스 축구 전문지인 프랑스풋볼이 만든...
    Date2016.10.25 Category해외축구 By운영자 Views10
    Read More
  3. 양상문 감독 "안익훈이 오늘 경기의 히어로다"

    양상문 [잠실=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안익훈이 오늘 경기의 히어로다" LG 트윈스 양상문 감독이 "슈퍼세이브"로 팀을 구한 안익훈을 칭찬했다. LG는 24일 오후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6 KBO 포스트시즌 플레이오프 3차전에서 NC 다이노스를 2-1로 제압했다. 2연패 뒤 1승을 신고한 LG는 탈락 위기에서 기사회생했다. 쉽지 않은 경기였다. LG는 1회초 선취 득점에 성공하고도 이후 타선이 결정적인 순간마다 침묵하며 쉽게 ...
    Date2016.10.25 Category해외야구 By운영자 Views1
    Read More
  4. [ST포토]임정우 "안익훈 때문에 살았다"

    임정우,안익훈 [스포츠투데이 방규현 기자] 2016 KBO 포스트시즌 플레이오프 3차전 LG트윈스-NC 다이너스의 경기가 24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렸다. 임정우가 안익훈과 악수하고 있다. 방규현 기자 sports@stoo.com
    Date2016.10.25 Category해외야구 By운영자 Views30
    Read More
  5. No Image

    LG를 구한 안익훈의 "슈퍼세이브"

    [잠실=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안익훈의 "슈퍼세이브"가 LG의 2016시즌을 구해냈다. LG는 24일 오후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6 KBO 포스트시즌 플레이오프 3차전에서 NC 다이노스를 2-1로 제압했다. 2연패 뒤 1승을 신고한 LG는 탈락 위기에서 기사회생했다. 좀처럼 보기 드문 승부였다. 이날 LG는 무려 16개의 사사구를 기록했지만, 찬스 때마다 번번이 침묵하며 득점난에 시달렸다. NC 역시 9개의 사사구를 얻어내고도 단 1...
    Date2016.10.24 Category해외야구 By운영자 Views2
    Read More
  6. "양석환 끝내기" LG, 천신만고 끝에 3차전 승리

    양석환 [잠실=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LG 트윈스가 양석환의 끝내기 내야 안타에 힘입어 승부를 4차전으로 끌고 갔다. LG는 24일 오후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6 KBO 포스트시즌 플레이오프 3차전 NC 다이노스와의 홈경기에서 2-1로 승리했다. 2연패 뒤 1승을 거둔 LG는 분위기 전환에 성공했다. NC는 일찌감치 한국시리즈 진출을 결정지을 기회를 놓쳤다. 승리의 주역은 안익훈과 양석환이었다. 안익훈은 연장 11회초 결정적...
    Date2016.10.24 Category해외야구 By운영자 Views1
    Read More
  7. [ST포토]역투하는 NC 김진성

    김진성 [스포츠투데이 방규현 기자] 2016 KBO 포스트시즌 플레이오프 3차전 LG트윈스-NC 다이너스의 경기가 24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렸다. 11회말 NC 김진성이 역투하고 있다 . 방규현 기자 sports@stoo.com
    Date2016.10.24 Category해외야구 By운영자 Views7
    Read More
  8. [ST포토]이민호 "오늘 끝을 보자!"

    이민호 [스포츠투데이 방규현 기자] 2016 KBO 포스트시즌 플레이오프 3차전 LG트윈스-NC 다이너스의 경기가 24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렸다. 10회말 2사 주자없는 상황 박용택을 상대로 삼진을 잡아낸 NC 이민호가 기뻐하고 있다. 방규현 기자 sports@stoo.com
    Date2016.10.24 Category해외야구 By운영자 Views2
    Read More
  9. [ST포토]봉중근 "큰 부담감 안고 등판"

    소사,봉중근 [스포츠투데이 방규현 기자] 2016 KBO 포스트시즌 플레이오프 3차전 LG트윈스-NC 다이너스의 경기가 24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렸다. 9회초 LG 소사와 봉중근이 교체되고 있다. . 방규현 기자 sports@stoo.com
    Date2016.10.24 Category해외야구 By운영자 Views1
    Read More
  10. [ST포토]이민호 "우리 수비지만 대단해"

    이민호 [스포츠투데이 방규현 기자] 2016 KBO 포스트시즌 플레이오프 3차전 LG트윈스-NC 다이너스의 경기가 24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렸다. 8회말 무사 만루 기회를 막아낸 NC 이민호가 기쁨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방규현 기자 sports@stoo.com
    Date2016.10.24 Category해외야구 By운영자 Views4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 279 280 281 282 283 284 285 286 287 288 289 290 291 292 293 294 295 ... 2879 Next ›
/ 2879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