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유덕화 6008640점
2위 지존의보스 5462294점
3위 거이타 4966985점
4위 인공지능 4785080점
5위 꼬르륵 3248565점
6위 몽고실 3209950점
7위 스타플래티나 3001750점
8위 마스터즈 2890470점
9위 이피엘대장 2770192점
10위 킹죠지 2747500점
기사이미지
사진=강원FC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건곤일척(乾坤一擲)"

강원FC가 최종전에 모든 것을 건다.

강원FC는 오는 30일 강릉종합운동장에서 경남과 현대오일뱅크 K리그 챌린지 2016 최종전을 치른다. 강원은 19승8무12패(승점 65)로 3위에 올라있는 상황이다. 최종전에서 역전 우승과 클래식 승격에 도전한다. 선두 안산, 2위 대구와 승점 차는 "2"에 불과하다. 한 경기로 충분히 대역전극을 연출할 수 있다.

우승도 가능하다. 강원FC가 경남을 제압하고, 안산과 대구가 최종전에서 패한다면 챌린지 우승은 강원FC의 차지다. 강원FC가 승점 68, 안산과 대구가 승점 67이 된다. 기적 같은 역전 우승이 완성된다.

올 시즌부터 한국프로축구연맹은 승점이 같을 경우, 득실차보다 다득점을 우선하기로 결정했다. 수비 축구를 지양하고 득점력을 강화하기 위한 선택이었다. 강원FC는 득실차에선 챌린지 1위에 올라있지만 다득점에서 6위에 자리해 있다.

강원FC가 승리하고 안산과 대구가 비긴다면 나란히 승점 68을 기록해 다득점을 따져야 한다. 득점에서 안산이 54골로 가장 앞서있다. 대구가 52골, 강원FC가 49골을 터뜨렸다.

가장 절실한 것은 클래식 직행 승격. 안산은 내년부터 시민구단으로 전환해 창단함에 따라 승격 자격이 상실됐다. 강원은 대구를 넘어서야 승격할 수 있다. 대구가 비길 경우, 강원FC는 최종전에서 대구보다 3골 이상을 넣고 승리하면 클래식에 직행할 수 있다. 안산보다 5골을 더 넣는다면 우승도 가능하다. 득실차에서 앞서 다득점이 같으면 강원FC가 더 높은 순위에 오른다.

3위로 시즌을 마친다면 플레이오프에 진출하게 된다. 강원FC와 대구가 모두 승리하면 부산과 부천의 준플레이오프 승자와 홈에서 챌린지 플레이오프 단판 승부를 벌인다.

챌린지 준플레이오프는 다음달 2일 안산을 제외한 3위팀의 홈에서 열린다. 승리팀이 플레이오프에 오른다. 무승부가 나온다면 홈팀이 다음 라운드에 진출한다. 플레이오프는 안산을 제외한 2위팀의 홈에서 개최된다. 준플레이오프와 마찬가지로 무승부로 경기가 끝나면 홈팀이 승강 플레이오프에 나선다.

승강 플레이오프는 챌린지 플레이오프 승리팀과 클래식 11위 팀의 맞대결이다. 홈 앤드 어웨이로 2경기가 치러진다. 다음달 17일 1차전은 챌린지 플레이오프 승리팀의 홈, 20일 2차전은 클래식 11위팀의 홈에서 열린다.

강원FC는 올 시즌 초반부터 선두권 경쟁을 이끌었다. 시즌 초반 구단 최다인 6연승을 질주했다. 플레이오프 진출도 쉽지 않을 것이라는 평가를 보란 듯이 바꿔나갔다.

여름 이적시장에선 루이스, 마라냥, 박희도 등 선수들을 보강하며 승격을 향한 강한 의지를 드러냈다. 시즌 내내 승격에 대한 간절한 마음을 나타낸 강원FC에 최종전은 어느 경기보다 중요하다.

강원FC는 최종전에서 경남을 상대로 다득점 승리를 노린다. 지난해 FA컵에서 경남을 2-1로 꺾고 32강에 오른 기분 좋은 기억도 있다. 패하면 탈락하는 토너먼트에서 짜릿한 승리를 거뒀다.

분위기 역시 고무적이다. 강원FC는 43라운드에서 안산을 4-0으로 대파했다. 지난 4월 16일 고양전 이후 약 6개월 만에 4골 차 대승을 낚았다. 마테우스, 루이스, 서보민 등이 좋은 감각을 보이고 있다. 최진호는 부상 복귀 7경기 만에 골을 신고했다.

안산전에서 경고 누적으로 빠졌던 오승범, 함석민, 허범산, 안현식이 복귀해 힘을 보탠다. "주장" 백종환이 부상으로 출전이 불투명하지만 선수단 모두 승격에 대한 강한 의지로 뭉쳐있다.

강원FC는 올 시즌 구단 역대 한 시즌 최다승(19승), 최다 승점(65), 최다 연승(6연승) 등 많은 기록을 갈아치웠다. 최종전에서 최소 실점, 최다 득실차, 최고 승률 등도 경신할 것으로 보인다.

시즌 내내 역사를 새로 쓰며 선두권 경쟁을 이끈 강원FC는 최고의 마무리로 팬들에게 보답하겠다는 각오다.

최윤겸 감독은 "팬들이 염원하는 클래식 승격을 이룰 수 있게 온 힘을 다하겠다. 경남에 대해 치열하게 분석해 강원FC다운 경기를 펼치겠다"고 출사표를 던졌다.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

  1. "소문난 축구 덕후" 류준열, "FIFA U-20 월드컵" 홍보대사 발탁

    류준열 / 사진=씨제스엔터테인먼트 제공 [스포츠투데이 한수진 기자] 배우 류준열이 "FIFA U-20 월드컵 코리아 2017 수원" 홍보대사가 된다. 경기도 수원시는 25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류준열이 오는 30일 수원종합운동장에서 열리는 2017 FIFA U-20 월드컵 "월드컵 여러분이 주인입니다" 행사를 통해 "FIFA U-20 월드컵 코리아 2017 수원 홍보대사"로 위촉된다"고 밝혔다. 홍보대사로 위촉된 후 류준열은 언론과 SNS 활동을 통...
    Date2016.10.25 Category축구 By디트리히 Views5
    Read More
  2. "FA컵 첫 우승 도전" 울산, 수원 삼성 상대로 무관 설움 떨칠까

    울산 현대 윤정환 감독 / 사진=울산 현대 제공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더 이상의 FA컵 무관의 한은 없다" 창단 첫 FA컵 우승을 노리는 울산 현대가 26일 오후 7시30분 울산문수축구장에서 수원 삼성을 상대로 "2016 KEB 하나은행 FA컵" 준결승 경기를 치른다. 울산은 지난 1983년 구단 창단 이래 수많은 국내외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명실상부 한국축구를 이끌어 온 전통축구명가로 자리매김 했다. 그러나 유독 인연이 없...
    Date2016.10.25 Category축구 By디트리히 Views3
    Read More
  3. WKBL 6개 구단 선수들, 올 시즌 각오 키워드 "자신감"

    WKBL 우리은행 박혜진 / 사진=아시아경제DB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이번 시즌을 앞둔 선수들의 각오 키워드는 "자신감"이었다. 25일 오후 11시 서울 서초구 더케이호텔서울 크리스탈 볼룸에서 2016-2017 WKBL 미디어데이가 열렸다. 이날 미디어데이에는 6개 구단의 감독과 대표 선수들이 자리해 시즌에 임하는 각오를 밝혔다. 삼성생명의 박태은은 "저희 팀은 작년보다 조직력 부분에서 많이 좋아졌다. 이번 시즌에 선수들이 ...
    Date2016.10.25 Category농구/배구 By디트리히 Views1
    Read More
  4. 우승후보 이구동성 "우리은행"…"박지수 합류" KB, 다크호스 부상

    우리은행 위성우 감독 [사진=WKBL 제공]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우리은행과 KB스타즈. 6개 구단 감독들이 지목한 우승후보와 다크호스로 지목한 팀은 같았다. 25일 오후 11시 서울 서초구 더케이호텔서울 크리스탈 볼룸에서 2016-2017 WKBL 미디어데이가 열렸다. 이날 미디어데이에는 6개 구단의 감독과 대표 선수들이 자리했다. 감독들이 이구동성으로 외친 강력한 우승후보는 단연 통합 4연패를 이룬 우리은행이었다. 먼저 ...
    Date2016.10.25 Category농구/배구 By디트리히 Views1
    Read More
  5. WKBL 6개 구단 감독들의 출사표, 일제히 외친 "우승"

    위성우 / 사진=스포츠투데이DB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여자 프로농구 감독들이 일제히 던진 출사표에서 공통으로 나온 말은 "우승"이었다. 25일 오후 11시 서울 서초구 더케이호텔서울 크리스탈 볼룸에서 2016-2017 WKBL 미디어데이가 열렸다. 이날 미디어데이에는 삼성생명 블루밍스 임근배 감독, 박태은, 신한은행 에스버드 신기성 감독, 김단비, 우리은행 위비 위성우 감독, 박혜진, KEB하나은행 이환우 감독, 강이슬, KB국...
    Date2016.10.25 Category농구/배구 By디트리히 Views0
    Read More
  6. 해커 vs 우규민, 플레이오프 4차전 선발 맞대결

    해커 / 사진= 스포츠투데이 DB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해커(NC 다이노스)와 우규민(LG 트윈스)이 플레이오프 4차전에서 팀의 운명을 짊어지고 마운드에 오른다. NC와 LG의 플레이오프 4차전이 25일 오후 6시30분 서울 잠실구장에서 개최된다. NC는 시리즈 전적 2승1패로 한국시리즈 진출에 단 1승을 남겨두고 있다. 2연패로 스윕패 위기에 몰렸던 LG는 3차전을 천신만고 끝에 승리하며 승부를 4차전으로 끌고 왔다. 플레이오프 ...
    Date2016.10.25 Category해외야구 By디트리히 Views1
    Read More
  7. 현주엽 "정체성이 뭐냐고? 누가 뭐라해도 농구인"

    현주엽 / 사진=스포츠투데이 DB [스포츠투데이 오효진 기자] "리바운드" 현주엽이 정체성을 밝혔다. 25일 서울 중국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XTM "리바운드" 제작발표회에 하하, 정진운, 주석, 안희욱, 산이, 현주엽, 정호준 PD 등이 참석했다. 현주엽은 최근 각종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화제를 모았다. 이와 관련 현주엽은 농구인과 예능인 사이 정체성에 대한 물음에 "누가 뭐라고 해도 농구인이다"고 답했다. 이어 현주연은 "날...
    Date2016.10.25 Category농구/배구 By디트리히 Views11
    Read More
  8. 프로축구연맹, 유소년 축구 프로그램 "FUTURE GREAT" 본격 시행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한국프로축구연맹(총재 권오갑, 이하 연맹)이 어린이의 신체 발달 및 인성발달을 도모하고 축구를 재밌게 즐길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기 위한 체계적인 유소년 축구 인성 교육 프로그램 "FUTURE GREAT"를 본격적으로 시행한다. 연맹은 2016년 10월부터 12월까지 K리그 은퇴선수가 포함된 K리그 9개 구단의 유소년 지도자 34명이 K리그 연고 지역 내 초등학교를 방문해 축구 ...
    Date2016.10.25 Category축구 By디트리히 Views3
    Read More
  9. KB손해보험 배구단, 유니시티코리아와 후원 협약 체결

    사진=KB손해보험 배구단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프로배구 KB손해보험 스타즈가 지난 22일 구미 홈개막전 경기에서 유니시티코리아와 후원 협약식을 가졌다. KB스타즈 배구단의 이번 시즌 첫 홈경기 중 진행된 이날 행사에서는 유니시티코리아 영업&마케팅총괄 조경규 상무, KB손해보험 스타즈 배구단 전영산 단장과 김요한이 경기장을 찾은 3000여 명의 관중들의 환호 속에 제품 후원 협약을 체결했다. 유니시티코리아가 K...
    Date2016.10.25 Category농구/배구 By디트리히 Views1
    Read More
  10. 강원FC, 시즌 최종전서 역전 우승+클래식 승격 도전

    사진=강원FC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건곤일척(乾坤一擲)" 강원FC가 최종전에 모든 것을 건다. 강원FC는 오는 30일 강릉종합운동장에서 경남과 현대오일뱅크 K리그 챌린지 2016 최종전을 치른다. 강원은 19승8무12패(승점 65)로 3위에 올라있는 상황이다. 최종전에서 역전 우승과 클래식 승격에 도전한다. 선두 안산, 2위 대구와 승점 차는 "2"에 불과하다. 한 경기로 충분히 대역전극을 연출할 수 있다. 우승도 가능하다....
    Date2016.10.25 Category축구 By디트리히 Views31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 613 614 615 616 617 618 619 620 621 622 623 624 625 626 627 628 629 ... 3214 Next ›
/ 3214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