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유덕화 6010640점
2위 지존의보스 5514784점
3위 거이타 5030545점
4위 인공지능 4791080점
5위 꼬르륵 3279900점
6위 몽고실 3242550점
7위 스타플래티나 3016513점
8위 마스터즈 2903470점
9위 킹죠지 2794985점
10위 이피엘대장 2770192점
조회 수 0 추천 수 0 댓글 0
기사이미지
위성우 / 사진=스포츠투데이DB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여자 프로농구 감독들이 일제히 던진 출사표에서 공통으로 나온 말은 "우승"이었다.

25일 오후 11시 서울 서초구 더케이호텔서울 크리스탈 볼룸에서 2016-2017 WKBL 미디어데이가 열렸다.

이날 미디어데이에는 삼성생명 블루밍스 임근배 감독, 박태은, 신한은행 에스버드 신기성 감독, 김단비, 우리은행 위비 위성우 감독, 박혜진, KEB하나은행 이환우 감독, 강이슬, KB국민은행 스타즈 안덕수 감독, 김가은, KDB생명 위너스 김영주 감독과 이경은이 대표로 참석했다. 아울러 선수단 전원도 자리를 빛냈다.

4연패를 이끈 우리은행 위성우 감독은 "운도 좋았다고 할 수 있고, 좋은 선수들을 만나 우승을 네 번 연속 했다. 우승에는 중독되는 맛이 있기 때문에 놓기가 힘들다. 올 시즌 우승을 하게 되면 다섯 번째 우승이다. 쉽지 않을 것으로 생각하지만 준비를 잘해서 다섯 번째 우승에 도전하겠다"고 출사표를 던졌다.

삼성생명 임근배 감독 역시 "우리 선수들이 많은 땀을 흘렸다. 모든 구단이 땀 흘렸겠지만 저희 선수들이 더 많이 흘렸다고 생각한다. 그 댓가를 이번 시즌에 충분히 보상 받을 수 있을 것으로 생각한다. 우리 선수들에게 손가락에 반지를 선물해주고 싶다"고 우승에 대한 갈망을 드러냈다.

앞서 열린 신인 선수 드래프트에서 전체 1순위 행운을 거머쥔 KB스타즈 안덕수 감독은 "드래프트장에서 박지수 뽑아서 좋아했는데 사실 좋다. 박지수를 뽑아서 우승후보 대항마니 하는 것 같은데 원래 우승후보다. 되록이면 좋은 쪽으로 많은 일이 생겨서 우리 팀이 V1의 꿈을 이루면 좋겠다"고 자신감을 표했다.

신한은행 신기성 감독은 변화를 언급했다. 그는 "저희 농구단은 변화가 좀 있었다. 하은주, 신정자 선수의 은퇴로 기존의 팀 컬러는 가져갈 수 없었고, 여러가지 상황이 있었다. 외국인 선수 부상과 국내 선수의 몸상태가 아직 충분하지 않은 것 같다. 하지만 선수들을 믿고 있고, 땀 흘리고 준비한 만큼 코트에서 나왔으면 좋겠다. 경기는 치열하게 팬을 위해 할 것이고, 결과는 겸허히 받아드리겠다"고 말했다.

KDB생명 김영주 감독은 "각 구단들마다 열심히 연습을 했겠지만 우리도 나름대로 열심히 했다. 밑에 있는 선수들이 더 성장하는 한 해가 되고 있다. 올 시즌은 꼭 우리들이 가지고 있는 모든 것을 총동원해서 우승에 도전하는 기회가 됐으면 하는 바람이다"라고 밝혔다.

비시즌 첼시리 파문을 겪은 KEB하나은행 이환우 감독 역시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이환우 감독은 "정말 짧은 시간동안 다사다난하게 보낸 것 같다. 기본에 충실하면서 하나하나 해결했고, 시즌을 목전에 두고 있다. 당장의 성과보다 한 경기 한 경기 최선을 다해서 풀어갈 것이다. 또 끝까지 포기하지 않고 호락호락하게 넘어가지 않는 그런 팀인 걸 보여주겠다"고 했다.


강민경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

  1. [ST포토]손주인 "실책 절대로 없다"

    손주인 [스포츠투데이 방규현 기자] 2016 KBO 포스트시즌 플레이오프 4차전 LG트윈스-NC 다이너스의 경기가 25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렸다. 3회초 무사 주자없는 상황, 상대 김준완의 땅볼 타구를 LG 손주인이 잡고 있다. 방규현 기자 sports@stoo.com
    Date2016.10.25 Category해외야구 By디트리히 Views1
    Read More
  2. [ST포토]신소율 "관중 속에서 외치는 LG"

    신소율 [스포츠투데이 방규현 기자] 2016 KBO 포스트시즌 플레이오프 4차전 LG트윈스-NC 다이너스의 경기가 25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렸다. 배우 신소율이 경기를 관람하고 있다. 방규현 기자 sports@stoo.com
    Date2016.10.25 Category해외야구 By디트리히 Views7
    Read More
  3. [ST포토]해커 "한공 한공 신중하게"

    해커 [스포츠투데이 방규현 기자] 2016 KBO 포스트시즌 플레이오프 4차전 LG트윈스-NC 다이너스의 경기가 25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렸다. 1회말 NC 해커가 역투하고 있다. 방규현 기자 sports@stoo.com
    Date2016.10.25 Category해외야구 By디트리히 Views1
    Read More
  4. [ST포토]지효 "눈빛만큼은 선수다"

    지효 [스포츠투데이 방규현 기자] 2016 KBO 포스트시즌 플레이오프 4차전 LG트윈스-NC 다이너스의 경기가 25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렸다. 경기에 앞서 걸 그룹 트와이스 지효가 시구하고 있다. 방규현 기자 sports@stoo.com
    Date2016.10.25 Category해외야구 By디트리히 Views2
    Read More
  5. NC, 라인업 3차전과 그대로…LG, 소폭 변화

    NC다이노스 [잠실=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NC 다이노스와 LG 트윈스가 플레이오프 4차전 선발 라인업을 공개했다. NC와 LG는 25일 오후 6시30분 서울 잠실구장에서 2016 KBO 포스트시즌 플레이오프 4차전을 갖는다. 현재 NC는 2승1패로 플레이오프 진출에 단 1승을 남겨두고 있다. 하지만 LG도 3차전에서 연장 접전 끝에 승리하며 분위기 반전에 성공했다. 플레이오프 4차전이 더욱 관심을 모으고 있는 이유다. NC는 박민우(2루수...
    Date2016.10.25 Category해외야구 By디트리히 Views3
    Read More
  6. "소문난 축구 덕후" 류준열, "FIFA U-20 월드컵" 홍보대사 발탁

    류준열 / 사진=씨제스엔터테인먼트 제공 [스포츠투데이 한수진 기자] 배우 류준열이 "FIFA U-20 월드컵 코리아 2017 수원" 홍보대사가 된다. 경기도 수원시는 25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류준열이 오는 30일 수원종합운동장에서 열리는 2017 FIFA U-20 월드컵 "월드컵 여러분이 주인입니다" 행사를 통해 "FIFA U-20 월드컵 코리아 2017 수원 홍보대사"로 위촉된다"고 밝혔다. 홍보대사로 위촉된 후 류준열은 언론과 SNS 활동을 통...
    Date2016.10.25 Category축구 By디트리히 Views5
    Read More
  7. "FA컵 첫 우승 도전" 울산, 수원 삼성 상대로 무관 설움 떨칠까

    울산 현대 윤정환 감독 / 사진=울산 현대 제공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더 이상의 FA컵 무관의 한은 없다" 창단 첫 FA컵 우승을 노리는 울산 현대가 26일 오후 7시30분 울산문수축구장에서 수원 삼성을 상대로 "2016 KEB 하나은행 FA컵" 준결승 경기를 치른다. 울산은 지난 1983년 구단 창단 이래 수많은 국내외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명실상부 한국축구를 이끌어 온 전통축구명가로 자리매김 했다. 그러나 유독 인연이 없...
    Date2016.10.25 Category축구 By디트리히 Views3
    Read More
  8. WKBL 6개 구단 선수들, 올 시즌 각오 키워드 "자신감"

    WKBL 우리은행 박혜진 / 사진=아시아경제DB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이번 시즌을 앞둔 선수들의 각오 키워드는 "자신감"이었다. 25일 오후 11시 서울 서초구 더케이호텔서울 크리스탈 볼룸에서 2016-2017 WKBL 미디어데이가 열렸다. 이날 미디어데이에는 6개 구단의 감독과 대표 선수들이 자리해 시즌에 임하는 각오를 밝혔다. 삼성생명의 박태은은 "저희 팀은 작년보다 조직력 부분에서 많이 좋아졌다. 이번 시즌에 선수들이 ...
    Date2016.10.25 Category농구/배구 By디트리히 Views1
    Read More
  9. 우승후보 이구동성 "우리은행"…"박지수 합류" KB, 다크호스 부상

    우리은행 위성우 감독 [사진=WKBL 제공]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우리은행과 KB스타즈. 6개 구단 감독들이 지목한 우승후보와 다크호스로 지목한 팀은 같았다. 25일 오후 11시 서울 서초구 더케이호텔서울 크리스탈 볼룸에서 2016-2017 WKBL 미디어데이가 열렸다. 이날 미디어데이에는 6개 구단의 감독과 대표 선수들이 자리했다. 감독들이 이구동성으로 외친 강력한 우승후보는 단연 통합 4연패를 이룬 우리은행이었다. 먼저 ...
    Date2016.10.25 Category농구/배구 By디트리히 Views1
    Read More
  10. WKBL 6개 구단 감독들의 출사표, 일제히 외친 "우승"

    위성우 / 사진=스포츠투데이DB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여자 프로농구 감독들이 일제히 던진 출사표에서 공통으로 나온 말은 "우승"이었다. 25일 오후 11시 서울 서초구 더케이호텔서울 크리스탈 볼룸에서 2016-2017 WKBL 미디어데이가 열렸다. 이날 미디어데이에는 삼성생명 블루밍스 임근배 감독, 박태은, 신한은행 에스버드 신기성 감독, 김단비, 우리은행 위비 위성우 감독, 박혜진, KEB하나은행 이환우 감독, 강이슬, KB국...
    Date2016.10.25 Category농구/배구 By디트리히 Views0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 631 632 633 634 635 636 637 638 639 640 641 642 643 644 645 646 647 ... 3233 Next ›
/ 3233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