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유덕화! 5633329점
2위 인공지능 4061235점
3위 지존의보스 3769007점
4위 거이타 2859070점
5위 하피 2637387점
6위 무조건닥공 2324356점
7위 꼬르륵 2304493점
8위 따저스승리 2292940점
9위 스타플래티나 2182373점
10위 마스터즈 2148045점
단일배너
기사이미지
장정석 넥센 신임 감독 / 사진=넥센 히어로즈 제공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넥센 히어로즈가 새 사령탑에 장정석 감독을 선임했다.

넥센은 27일 "장정석 신임 감독을 새로운 사령탑으로 선임하고, 계약기간 3년에 계약금 2억 원, 연봉 2억 원 등 총액 8억 원에 감독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장정석 신임 감독은 덕수상고와 중앙대를 졸업하고 지난 1996년 현대유니콘스에 입단했다. KIA 타이거즈에서 2004년 시즌을 끝으로 현역에서 은퇴한 뒤 현대 유니콘스에서 프런트로 제 2의 야구인생을 시작했다. 이어 넥센 창단 후에는 지난 9시즌 동안 거의 모든 경기를 현장에서 감독을 비롯한 코칭스태프, 선수단과 교감하며 팀의 성장에 힘을 보태왔다.

감독 선임 직전 넥센 운영팀장으로 코칭스태프와의 교감은 물론 선수단에 대한 뛰어난 관리 능력을 보여 주었던 장정석 신임 감독은 이미 여러 차례 보스턴 레드삭스를 비롯한 MLB의 시스템을 경험했고, 구단 내 국제 팀과 운영 팀의 도움으로 풍부한 견문과 학습을 하고 있어 기존 틀에 갇힌 야구가 아닌 새로운 시스템의 도입과 시도, 그것에서 파생하는 성공과 실패를 바탕으로 또 다시 도전하는 용기 있는 야구를 선보여 줄 수 있을 것으로 구단에서는 기대하고 있다.

장정석 신임 감독은 ""구단은 선수를 위하고, 선수는 그 안에서 최선을 다하자"라는 구단의 철학을 구현하고 싶다. 그리고 코칭스텝, 선수단 모두가 새로운 시도 앞에서 실패를 두려워하지 않는 선수가 중심인 야구를 하고 싶다"고 감독 취임 각오를 밝혔다.

또 장정석 신임 감독은 "현대 야구의 트렌드는 현장 야구와 프런트 야구의 개념적 구분이 의미가 없다고 생각한다. 특히 감독 1인 중심의 야구가 아닌 팀 내 각 파트가 역량을 갖추고 여기에서 나온 힘들이 하나로 결집될 때 최고의 성과를 기대할 수 있다. 따라서 구단 구성원 전체의 힘을 바탕으로 선수들을 경기에 나서게 할 것이다. 경기에 나서는 선수들은 승, 패를 떠나 매 경기를 소중하게 생각해야 한다. 왜냐면 이렇게 경기를 마친 선수들은 그 속에서 크고, 작은 자신만의 교훈을 얻을 수 있을 것이고, 그러한 교훈은 스스로의 성장에 큰 자양분이 될 것이기 때문이다"고 전했다.

장정석 신임 감독을 새 사령탑으로 선임한 이장석 대표이사는 "준플레이오프 종료 후부터 신임 감독 선임을 최종 결정한 26일까지 훌륭하신 감독 후보군을 놓고 많은 고민을 했고, 힘든 결정을 했다"고 감독 선임에 대한 어려움을 밝혔다.

이어 이장석 대표이사는 "가장 중요하게 생각한 것이 선입견과 편견이 없는 그래서 오픈된 마인드와 자세로 귀를 열고 코칭스태프와 함께 선수단을 이끌 수 있는 인물을 뽑는 것이었다"고 선임 기준을 설명했다.

또 이장석 대표이사는 현장 경험이 없어서 어려울 것이라는 예상에 대해서는 "누구에게나 처음은 있기 마련이다. 오히려 현장에서 보여준 것이 없기 때문에 선입견이 없는, 다시 말해 하얀 캔퍼스와 같기 때문에 코칭스텝과 각 파트의 조언을 거부감 없이 써 내려갈 인물이라고 생각했다. 특히 코치경험이 없기 때문에 감독이 될 수 없다는 것 역시 선입견이라고 본다. 이미 우리는 각 파트에서 권한과 역할만 주어진다면 제대로 임무를 수행할 수 있는 코치진과 프런트를 구성하고 있다. 따라서 각 파트의 이해관계를 가장 슬기롭게 풀어내고 조율할 수 있는 필드매니저가 필요했고 장정석 신임감독이 적임자라고 판단했다"고 신임 감독 선임 이유를 전했다.

한편 장정석 신임 감독 취임식은 한국시리즈 이동일인 31일 고척스카이돔에서 거행 할 예정이며, 취임식 이전까지 코칭스태프 개편을 마칠 계획이다.


강민경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1. 도로공사 김종민 감독 "우리는 센터가 팀의 에이스다"

    한국도로공사 김종민 감독 [장충=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우리는 센터가 팀의 에이스다" 한국도로공사 김종민 감독이 센터진의 활약에 미소 지었다. 도로공사는 27일 오후 5시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2017 V리그 여자부 1라운드 GS칼텍스와의 원정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1(27-25 26-24 26-28 25-20)로 승리했다. 선수들의 고른 활약이 도로공사의 승리를 이끌었다. 센터 정대영과 배유나는 각각 21점을 기록하며 ...
    Date2016.10.27 Category농구/배구 By운영자 Views2
    Read More
  2. "김민혁 가세" 광주FC, 안방서 2년 연속 클래식 잔류 확정 도전

    광주FC / 사진=광주FC 제공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광주FC가 안방에서 2년 연속 K리그 클래식 잔류 확정을 노린다. 광주는 오는 29일 오후 3시 광주월드컵경기장에서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2016 36라운드 성남과의 홈경기를 치른다. 치열한 접전이다. 승점 44점으로 스플릿B 선두를 달리고 있는 광주지만 만약의 경우를 생각하지 않을 수는 없다. 광주는 이날 경기에서 승리할 경우 승점 47점으로 사실상 2년 연속 K리그 ...
    Date2016.10.27 Category축구 By운영자 Views2
    Read More
  3. "배유나·정대영 맹활약" 도로공사, GS칼텍스 격파

    정대영 [장충=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한국도로공사가 센터진의 활약을 앞세워 GS칼텍스를 제압했다. 도로공사는 27일 오후 5시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NH농협 2016-2017 V리그 여자부 1라운드 GS칼텍스와의 원정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1(27-25 26-24 26-28 25-20)으로 승리했다. 2승1패(승점 6)을 기록한 도로공사는 2위로 도약했다. 반면 GS칼텍스는 홈 개막전에서 무릎을 꿇으며 2연패에 빠졌다. 센터 정대영과 배유나는 각...
    Date2016.10.27 Category농구/배구 By운영자 Views1
    Read More
  4. 도로공사 김종민 감독 "브라이언, 지난 경기보다는 잘할 것"

    한국도로공사 김종민 감독 [장충=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한국도로공사가 GS칼텍스를 상대로 분위기 반전에 나선다. 도로공사는 27일 오후 5시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GS칼텍스를 상대로 NH농협 2016-2017 V리그 여자부 1라운드 원정경기를 갖는다. 올 시즌 2경기를 치른 도로공사는 1승1패(승점 3)로 리그 4위를 달리고 있다. 지난 15일 개막전에서는 "디펜딩 챔피언" IBK기업은행을 상대로 셧아웃 승리를 거뒀지만, 23일에는 반대...
    Date2016.10.27 Category농구/배구 By운영자 Views4
    Read More
  5. GS칼텍스 이선구 감독 "정다운, 기회 줄 수 있는 만큼 줄 것"

    GS칼텍스 이선구 감독 [장충=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새로운 장충 시대를 맞이하는 GS칼텍스가 홈 개막전 승리에 도전한다. GS칼텍스는 27일 오후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한국도로공사를 상대로 NH농협 2016-2017 V리그 여자부 홈 개막전을 갖는다. 지난 18일 현대건설에게 패했던 GS칼텍스는 시즌 첫 승 사냥에 나선다. GS칼텍스 올 시즌 새로운 도전을 시도하고 있다. 남자부 구단과 공동 연고지를 사용하는 여자부 구단 가운데 ...
    Date2016.10.27 Category농구/배구 By운영자 Views2
    Read More
  6. 이용수 기술위원장 "차두리 합류 이유? 기술, 독일어, 성실+존경"

    이용수 / 사진=스포츠투데이DB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대한축구협회 이용수 기술위원장이 차두리를 슈틸리케호의 신임 전력분석관으로 선임한 이유를 밝혔다. 차두리는 27일 서울시 신문로 아산정책연구원 강당에서 열린 기자회견에 참석해 소감을 밝혔다. 이 자리에는 이용수 대한축구협회 기술위원장도 동석했다. 이용수 위원장은 차두리의 전력분석관 선임 배경으로 두 가지를 언급했다. 먼저 그는 "하나는 이란 원정 경기...
    Date2016.10.27 Category축구 By운영자 Views2
    Read More
  7. "슈틸리케호 합류" 차두리 "마음의 짐 덜고, 자신감 되찾게 해줄 것"

    차두리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차두리 슈틸리케호에 선수가 아닌 전력분석관으로 합류했다. 차두리는 27일 서울시 신문로 아산정책연구원 강당에서 열린 기자회견에 참석해 소감을 밝혔다. 이 자리에는 이용수 대한축구협회 기술위원장도 동석했다. 앞서 대한축구협회는 "전 국가대표 선수 차두리를 슈틸리케 감독이 이끄는 국가대표팀의 전력분석관으로 선임했다"고 밝혔다. 전력분석가로 선임된 차...
    Date2016.10.27 Category축구 By운영자 Views3
    Read More
  8. 넥센, 새 사령탑에 운영팀장 출신 장정석 신임 감독 선임

    장정석 넥센 신임 감독 / 사진=넥센 히어로즈 제공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넥센 히어로즈가 새 사령탑에 장정석 감독을 선임했다. 넥센은 27일 "장정석 신임 감독을 새로운 사령탑으로 선임하고, 계약기간 3년에 계약금 2억 원, 연봉 2억 원 등 총액 8억 원에 감독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장정석 신임 감독은 덕수상고와 중앙대를 졸업하고 지난 1996년 현대유니콘스에 입단했다. KIA 타이거즈에서 2004년 시즌을 끝으로 ...
    Date2016.10.27 Category해외야구 By운영자 Views1
    Read More
  9. 전북, "4-3-3 프로젝트" 가동 준비 완료

    사진=전북 현대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프로축구 전북 현대가 "4-3-3 프로젝트"를 가동할 준비에 들어갔다. 포메이션이 아니다. K리그 클래식 2경기와 아시아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ACL) 결승 1경기를 홈에서 치르는 전북은 3경기에서 3가지 목표를 달성해 구단의 새로운 역사를 쓰려 한다. 첫 번째는 시즌 관중 40만명 돌파다. 전북은 1994년 창단 이후 아직 시즌 관중 40만명을 넘은 적이 없다. 올해 25경기(K리그 클래...
    Date2016.10.27 Category축구 By운영자 Views2
    Read More
  10. "아리에타 호투" CHC, CLE에 5-1 승리…월드시리즈 전적 1승1패

    제이크 아리에타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시카고 컵스가 제이크 아리에타의 호투에 힘입어 1차전 패배를 설욕했다. 컵스는 27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클리블랜드 프로그레시브 필드에서 열린 2016 메이저리그 월드시리즈 2차전에서 클리블랜드 인더인스를 5-1로 꺾었다. 전날의 패배를 설욕한 컵스는 1승1패로 시리즈의 균형을 맞췄다. 승리의 주역은 선발투수 아리에타였다. 아리에타는 5.2이닝 ...
    Date2016.10.27 Category야구 By운영자 Views3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 104 105 106 107 108 109 110 111 112 113 114 115 116 117 118 119 120 ... 2712 Next ›
/ 2712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