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유덕화! 5655069점
2위 인공지능 4155215점
3위 지존의보스 4119253점
4위 거이타 3518245점
5위 무조건닥공 3161367점
6위 꼬르륵 2656710점
7위 하피 2641397점
8위 스타플래티나 2458099점
9위 따저스승리 2456485점
10위 마스터즈 2410135점
단일배너
기사이미지
아드리아노 / 사진=FC서울 제공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FC서울의 아드리아노가 한국 프로 축구 단일 시즌 최다 득점 타이 기록을 수립했다.

아드리아노는 30일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36라운드 제주 원정경기에서 팀의 선취 득점을 성공시켰다. 이로써 아드리아노는 K리그 클래식, AFC 챔피언스리그, FA컵에서 총 34득점을 기록하게 됐고, 2003년 김도훈의 기록과 동률을 이뤘다.

아드리아노는 K리그 클래식에서 28경기에 출전하며 17득점으로 경기당 약 0.61 득점을 기록 중이다. 두 번의 경기가 남은 K리그 클래식에서 득점 선두를 한 골 차로 추격하고 있다.

AFC 챔피언스리그에서는 13득점으로 2013년 광저우의 무리키의 기록과 타이를 이뤘다. 2위와 5골 차이를 보이고 있어 이변이 없는 한 득점왕 타이틀을 차지할 것으로 예상된다. 서울이 결승 진출을 확정 지은 FA컵에서도 4득점으로 득점 선두를 달리고 있다.

K리그 3경기 연속 득점으로 득점 감각에 물이 오른 아드리아노는 K리그와 FA컵 등 남은 네 번의 경기를 통해 새로운 기록의 주인공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아드리아노는 타이기록 수립 후 "큰 업적을 달성하게 되어 기쁘다. 올 시즌 참여한 모든 대회에서 득점왕이 되는 것을 목표로 하겠다"며 소감을 전했다.


강민경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1. "사이먼 위닝 덩크" 안양 KGC, 전주 KCC 제압하고 2연승

    데이비드 사이먼 / 사진=KBL 제공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데이비드 사이먼이 위닝 덩크슛을 림에 꽂아 넣으며 팀 2연승을 이끌었다. 안양 KGC는 30일 오후 4시 안양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6-2017 KCC 프로농구 전주 KCC와의 경기에서 86-84로 승리를 거뒀다. 승리를 거둔 안양 KGC는 3승 1패를 기록, 공동 2위가 됐고 2연승을 달렸다. KCC가 경기 초반 흐름을 주도했다. 전태풍이 1쿼터에만 3점 슛 2개 등을 림에 꽂아 넣으며...
    Date2016.10.30 Category농구/배구 By운영자 Views1
    Read More
  2. "김선형 맹활약" 서울 SK, 창원 LG 제압하고 시즌 첫 승

    SK 김선형 /사진=KBL 제공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김선형의 맹폭을 앞세운 서울 SK가 개막 후 세 경기 만에 첫 승을 거뒀다. SK는 30일 오후 4시 서울 잠실학생체육관에서 열린 2016-2017 KCC 프로농구 창원 LG와의 경기에서 100-82로 승리를 거뒀다. 승리를 거둔 SK는 개막 후 세 경기 만에 첫 승을 신고했다. 아울러 공동 7위로 도약했다. 이날 SK의 승리의 주역은 단연 김선형이었다. 김선형은 28득점 6어시스트 3리바운드,...
    Date2016.10.30 Category농구/배구 By운영자 Views18
    Read More
  3. "삼중고" 이겨낸 장원준…"NC 강타선·날씨·실전 공백" 모두 극복

    장원준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장원준(두산 베어스)의 위력은 여전했다. 38일 간의 실전 공백도, NC의 강타선도, 추운 날씨도 장원준을 막지 못했다. 두산은 30일 오후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6 KBO 한국시리즈 2차전에서 NC 다이노스를 5-1로 제압했다. 홈에서 열린 1, 2차전을 쓸어 담은 두산은 한국시리즈 2연패에 한 걸음 다가섰다. 승리의 주역은 장원준이었다. 이날 선발투수로 마운드에 오른 장원준은 8.2이닝 동안 ...
    Date2016.10.30 Category해외야구 By운영자 Views2
    Read More
  4. 대전 최문식 감독, 챌린지 강등+성적 부진으로 자진 사퇴

    대전 시티즌 최문식 감독 / 사진=대전 시티즌 제공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K리그 챌린지 대전 시티즌 최문식 감독이 자진 사퇴한다. 지난 2015년 5월 대전의 감독으로 취임한 최문식 감독은 당초 2017년까지 계약이 예정돼있었다. 하지만 2015시즌 챌린지 리그 강등에 이어 2016시즌 챌린지 리그에서도 7위라는 기대에 미치지 못하는 성적표를 받았다. 이에 최문식 감독은 부진한 성적에 대한 책임을 지고 사퇴하겠다는 뜻을 ...
    Date2016.10.30 Category축구 By운영자 Views11
    Read More
  5. "3안타 2타점" 양의지, 한국시리즈 2차전 MVP 선정

    양의지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양의지(두산 베어스)가 한국시리즈 2차전 데일리 MVP로 뽑혔다. 양의지는 30일 오후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NC 다이노스와의 2016 KBO 한국시리즈 2차전에 포수 겸 7번 타자로 선발 출전해 4타수 3안타 2타점을 기록하며 팀 승리를 견인했다. 1차전에서 5번 타자로 출전했던 양의지는 2차전에서 7번 타순으로 내려왔다. 하지만 방망이는 더 날카로웠다. 양의지는 0-0으로 맞선 4회말 1사 만루 상...
    Date2016.10.30 Category해외야구 By운영자 Views2
    Read More
  6. 아드리아노, 단일 시즌 최다 득점 타이…"모든 대회 득점왕 목표"

    아드리아노 / 사진=FC서울 제공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FC서울의 아드리아노가 한국 프로 축구 단일 시즌 최다 득점 타이 기록을 수립했다. 아드리아노는 30일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36라운드 제주 원정경기에서 팀의 선취 득점을 성공시켰다. 이로써 아드리아노는 K리그 클래식, AFC 챔피언스리그, FA컵에서 총 34득점을 기록하게 됐고, 2003년 김도훈의 기록과 동률을 이뤘다. 아드리아노는 K리그 클래식에서 28경기에 ...
    Date2016.10.30 Category축구 By운영자 Views11
    Read More
  7. [ST포토]두산 베어스 "오늘도 승리했다"

    두산 베어스 [스포츠투데이 방규현 기자] 2016 KBO 한국시리즈 2차전 두산 베어스-NC다이노스의 경기가 30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렸다. 5-1로 경기에서 승리한 두산이 기뻐하고 있다. 방규현 기자 sports@stoo.com
    Date2016.10.30 Category해외야구 By운영자 Views3
    Read More
  8. "우드리스 32점" KB손해보험, 선두 대한항공 꺾고 시즌 첫 승

    KB손해보험 / 사진=KOVO 제공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KB손해보험이 선두 대한항공을 꺾고 시즌 첫 승을 거뒀다. KB손해보험은 30일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2016-2017 NH농협 V리그 남자부 대한항공과의 경기에서 세트 스코어 3-1(25-21 22-25 25-17 25-22)로 승리했다. 이로써 개막 이후 3연패에 빠졌던 KB손해보험은 시즌 첫 승을 기록하게 됐다. 아울러 최하위에서 5위로 도약했다. 1세트부터 양 팀은 접전을 펼쳤다. 하...
    Date2016.10.30 Category농구/배구 By운영자 Views1
    Read More
  9. [ST포토]양의지-이현승 "마산가자"

    양의지,이현승 [스포츠투데이 방규현 기자] 2016 KBO 한국시리즈 2차전 두산 베어스-NC다이노스의 경기가 30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렸다. 5-1로 경기에서 승리한 두산 양의지-이현승이 기뻐하고 있다. 방규현 기자 sports@stoo.com
    Date2016.10.30 Category해외야구 By운영자 Views1
    Read More
  10. 챌린지 우승은 안산 무궁화…클래식 승격은 대구FC(종합)

    안산 무궁화 / 사진=프로축구연맹 제공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프로축구 챌린지 최종전인 만큼 각 팀의 승부는 치열했다. 챌린지 우승은 안산 무궁화의 몫이었지만 승격의 주인공은 대구였다. 안산은 30일 안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현대오일뱅크 K리그 챌린지 최종전 FC안양과의 경기에서 3-2로 역전승을 거뒀다. 이로써 챌린지 우승을 차지했다. 하지만 안산의 신생팀 창단으로 클래식 승격이 좌절됐고, 승격은 2위인 대구에...
    Date2016.10.30 Category축구 By운영자 Views1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 260 261 262 263 264 265 266 267 268 269 270 271 272 273 274 275 276 ... 2877 Next ›
/ 2877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