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지존의보스 7400458점
2위 거이타 6648895점
3위 유덕화 6338480점
4위 인공지능 4836080점
5위 몽고실 4689523점
6위 스타플래티나 3570784점
7위 마스터즈 3568770점
8위 킹죠지 3516550점
9위 꼬르륵 3426460점
10위 수양버들 3320670점
기사이미지
인천 유나이티드 / 사진=인천 유나이티드 제공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인천 유나이티드 돌풍이 거세다.

인천은 최근 2연승 및 8경기 연속 무패(5승 3무)로 잔류의 희망을 이어가고 있다. 이기형 대행 체제로의 전환 후 계속 이어지고 있는 인천의 상승세 중심에는 끊임없는 소통의 힘이 있다.

지난 36라운드 포항전 승리로 인천은 강등권 탈출을 목표로 계속해서 힘찬 전진을 이어나가게 됐다. 이러한 인천의 상승세에는 소통의 힘이 가장 큰 역할을 했다. 이기형 감독 대행은 보직 이동 직후 "준비된 선수들에게는 누구든 기회를 줄 것"이라고 선수들에게 약속했다. 이것이 선수단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쳤다.

기존 주전으로 활약했던 이들에게는 자리를 지키기 위한 경각심을 되새겨줬고, 기존 백업 멤버로 주로 활약했던 이들에게는 주전으로 발돋움할 수 있는 희망을 안겨줌으로서 팀 내 선의의 경쟁 체제를 구축했다.

이 감독 대행은 주전은 물론 비 주전 선수들까지 함께 아우르며 모든 팀원이 강한 정신 무장으로 잔류를 위한 여정을 이어나갈 수 있게끔 노력했다. 수장의 이러한 노력에 선수들도 응답하고 있다. 경기에 나서는 이들은 승리를 위해서 최선을 다하고, 그렇지 못한 선수들은 그라운드에 나서는 선수들을 독려하고 있다.

포항전에 모처럼 선발 출격해 1골 1도움을 기록한 김대경은 경기 후 "감독님께서 나를 믿기에 선발로 내보낸다고 하셨는데 큰 동기부여가 됐다. 감독님 덕분에 골도 넣고 도움도 했던 것 같다"고 환하게 웃었다.

김대경이 2015년 인천 입단 후 터트린 첫 골이었다. 김대경은 인천에서 완연한 주전으로 자리매김하지 못했다. 잦은 부상과 포지션 변경도 그에게 상당한 혼란을 줬다. 이기형 감독 대행은 김대경을 믿고 신뢰했다. 그의 숨겨진 능력을 믿고 진성욱 대신 과감히 선발로 기용했다. 그러자 김대경은 결과물로 보답했다.

또 다른 일화도 있다. 포항전을 하루 앞둔 28일. 인천 선수단은 자체 훈련을 마치고 사우나에 가서 피로를 풀었다. 온탕에 들어가 앉아있던 베테랑 조병국이 쯔엉을 옆에 앉히고 다양하고 뼈있는 조언을 전했다.

35라운드 광주FC전(2-0 승)에 이어 2연속 선발 출전하게 된 쯔엉의 긴장을 풀어주기 위한 베테랑의 배려였다. 정작 자신은 선발이 아닌 대기 명단에 이름을 올리게 되었음에도 조병국은 팀을 위해 선뜻 나섰다.

쯔엉은 "(조)병국이형이 포항의 팀 스타일, 전술을 비롯해 선수 개개인 특징, 주요 선수 등에 대해 이야기해줬다"며 대화 내용을 소개했다. 이어 "병국이형은 늘 나를 도와주려고 한다. 나에게 있어서 정말 고마운 존재다. 다른 팀원들도 마찬가지도. 우리는 한 지붕 한 가족과도 같이 지내고 있다"고 말했다.

이처럼 인천의 상승세에는 소통의 힘이 큰 역할을 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소통은 비단 선수단 뿐 아니라 사무국, 서포터즈 등 모든 구성원들이 톱니바퀴처럼 이어지고 있다. 인천이 큰 힘을 내고 있는 이유다.

한편 인천은 오는 11월 2일 수요일 오후 7시 30분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2016 37라운드 수원삼성과의 원정경기에서 올 시즌 첫 3연승 및 9경기 연속 무패 기록 달성에 도전한다.


강민경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

  1. "이정협 재승선" 슈틸리케호, 11월 A매치 명단 발표

    이정협 / 사진= 스포츠투데이 DB [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울리 슈틸리케 감독의 "원조 황태자" 이정협(부산)이 대표팀에 재승선한다. 슈틸리케 감독은 11월에 열리는 2018 러시아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예선을 앞두고 대표팀 명단을 공개했다. 23명보다 2명 더 많은 25명의 선수를 뽑았다. 슈틸리케 감독의 "원조 황태자" 이정협이 다시 대표팀에 이름을 올렸다. "최투지" 최철순(전북)는 처음으로 대표팀에 승선했다. 최종예선 ...
    Date2016.10.31 Category축구 By올티비다 Views2
    Read More
  2. KBO, 한국시리즈 3차전 시구자 및 애국가 확정

    노을 / 사진=스포츠투데이DB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두산 베어스와 NC 다이노스의 한국시리즈 3차전 시구자와 애국가가 확정됐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1일 마산구장에서 펼쳐지는 2016 타이어뱅크 KBO 한국시리즈 3차전의 시구자와 애국가를 확정했다"고 31일 밝혔다. 한국시리즈 3차전의 시구는 다섯 아이를 입양해 키우며 입양에 대한 사회적 인식 개선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김덕근, 조영선 씨 부부가 나설 예정이다. ...
    Date2016.10.31 Category해외야구 By올티비다 Views3
    Read More
  3. 홍명보의 항저우, 중국 2부리그로 강등

    홍명보 / 사진= 스포츠투데이 DB [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홍명보 감독이 이끄는 항저우 뤼청이 중국 갑급리그(2부리그)로 강등됐다. 항저우는 30일(한국시간) 중국 항저우에서 열린 중국슈퍼리그 30라운드 최종전에서 박태하 감독의 옌볜 푸더와 맞붙어 2-2로 무승부를 거뒀다. 이날 무승부로 항저우는 8승 8무 14패 승점 32점으로 15위에 그쳤다. 최하위 스좌장 융창(승점 30점)과 함께 갑급리그로의 강등이 확정됐다. 중국 축...
    Date2016.10.31 Category축구 By올티비다 Views3
    Read More
  4. 넥센, 코칭스태프 개편…심재학 수석코치 선임

    사진=넥센 히어로즈 코칭스태프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넥센 히어로즈가 31일(월) 오전 1군 및 퓨처스팀, 육성팀 코칭스태프를 확정했다. 이번 1군 코칭스태프 개편에서는 올 시즌 타격코치로 활약한 심재학 코치가 수석코치로, 불펜코치로 활약한 박승민 코치가 투수코치로, 퓨처스팀 외야·주루코치로 활약한 오규택 코치가 작전·주루코치(추후확정)로 자리를 이동했다. 또한 육성팀(3군) 내야수비코치로 활약한 조재영 코치는...
    Date2016.10.31 Category해외야구 By올티비다 Views3
    Read More
  5. 첼시, 사우샘프턴 잡고 4연승 질주…아자르 3G 연속골

    첼시 에당 아자르 / 사진= gettyimaes 제공 [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첼시가 사우샘프턴을 잡아내고 4연승을 질주했다. 지난 시즌 최악의 부진을 겪었던 에당 아자르는 3경기 연속골을 터트리며 첼시와 자신의 부활을 이끌었다. 첼시는 31일(한국 시간) 영국 사우샘프턴의 세인트 메리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6-2017 프리미어리그 10라운드에서 사우샘프턴에 2-0으로 승리를 거뒀다. 아자르는 전반 6분 우측면으로 침투해 빅터 ...
    Date2016.10.31 Category해외축구 By올티비다 Views5
    Read More
  6. CLE-CHC, 월드시리즈 5차전 선발 라인업 공개

    메이저리그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클리블랜드 인디언스와 시카고 컵스가 월드시리즈 5차전 선발 라인업을 공개했다. 클리블랜드와 컵스는 31일(한국시간) 미국 일리노이주 시카고 리글리 필드에서 2016 메이저리그 월드시리즈 5차전을 갖는다. 68년 만의 우승에 도전하는 클리블랜드는 4차전까지 3승1패로 앞서며 우승을 눈앞에 뒀다. 오랜 시간 우승과 인연을 맺지 못하며 "와후 추장의 저주"에 시달렸던 클리블랜드는 5차전...
    Date2016.10.31 Category야구 By올티비다 Views8
    Read More
  7. 소통의 힘 앞세운 인천 UTD, 9경기 연속 무패 달성 도전

    인천 유나이티드 / 사진=인천 유나이티드 제공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인천 유나이티드 돌풍이 거세다. 인천은 최근 2연승 및 8경기 연속 무패(5승 3무)로 잔류의 희망을 이어가고 있다. 이기형 대행 체제로의 전환 후 계속 이어지고 있는 인천의 상승세 중심에는 끊임없는 소통의 힘이 있다. 지난 36라운드 포항전 승리로 인천은 강등권 탈출을 목표로 계속해서 힘찬 전진을 이어나가게 됐다. 이러한 인천의 상승세에는 소통...
    Date2016.10.30 Category축구 By올티비다 Views2
    Read More
  8. "그레이 26점" GS칼텍스, 선두 흥국생명 잡고 시즌 첫 승

    그레이 / 사진=KOVO 제공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남자부에서는 KB손해보험이 선두 대한항공을 잡았다면 여자부에서는 GS칼텍스가 선두 흥국생명을 잡았다. GS칼텍스는 30일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2016-2017 NH V리그 여자부 흥국생명과의 경기에서 세트 스코어 3-0(25-21, 25-21, 25-20)으로 승리를 거뒀다. 이로써 GS칼텍스는 첫 승을 신고하며 연패 탈출에 성공했다. 흥궁생명은 첫 패배를 떠 안았지만 선두를 유지했다....
    Date2016.10.30 Category농구/배구 By올티비다 Views4
    Read More
  9. "조나탄 결승골" 수원 삼성, 수원더비 승리…수원FC는 강등 유력

    조나탄 / 사진=프로축구연맹 제공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수원 삼성이 조나탄의 결승골을 앞세워 "수원 더비"에서 웃었다. 수원 삼성은 30일 수원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2016 36라운드 수원FC와의 경기에서 3-2로 승리를 거뒀다. 이날 승리를 거둔 수원 삼성은 9승17무10패(승점 44)를 기록하게 됐다. 아울러 8위로 도약했다. 반면 수원FC는 9승9무18패(승점 36)를 기록, 11위 인천 유나이티드(승점 4...
    Date2016.10.30 Category축구 By올티비다 Views2
    Read More
  10. "사이먼 위닝 덩크" 안양 KGC, 전주 KCC 제압하고 2연승

    데이비드 사이먼 / 사진=KBL 제공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데이비드 사이먼이 위닝 덩크슛을 림에 꽂아 넣으며 팀 2연승을 이끌었다. 안양 KGC는 30일 오후 4시 안양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6-2017 KCC 프로농구 전주 KCC와의 경기에서 86-84로 승리를 거뒀다. 승리를 거둔 안양 KGC는 3승 1패를 기록, 공동 2위가 됐고 2연승을 달렸다. KCC가 경기 초반 흐름을 주도했다. 전태풍이 1쿼터에만 3점 슛 2개 등을 림에 꽂아 넣으며...
    Date2016.10.30 Category농구/배구 By올티비다 Views3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 1070 1071 1072 1073 1074 1075 1076 1077 1078 1079 1080 1081 1082 1083 1084 1085 1086 ... 3558 Next ›
/ 3558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