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유덕화 5797514점
2위 인공지능 4429115점
3위 지존의보스 4419082점
4위 거이타 4074230점
5위 꼬르륵 2832160점
6위 몽고실 2665240점
7위 마스터즈 2578470점
8위 스타플래티나 2521443점
9위 이피엘대장 2353982점
10위 가야 2052696점
조회 수 1 추천 수 0 댓글 0
기사이미지
이승현, "오늘도 승리가 보인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고양 오리온이 인천 전자랜드를 꺾고 단독 선두로 올라섰다.

오리온은 6일 오후 고양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6-2017 KCC 프로농구 전자랜드와의 홈경기에서 82-80으로 승리했다. 2연승을 달린 오리온은 5승1패를 기록하며 단독 선두가 됐다. 반면 전자랜드는 3승3패에 머물렀다.

한순간의 방심이 경기 결과를 바꿨다. 오리온은 경기 종료까지 1.9초를 남겨둔 80-80 동점 상황에서 이승현이 골밑슛을 성공시키며 극적인 승리를 거뒀다. 반면 전자랜드는 순간의 방심으로 이승현을 놓치면서 패배의 쓴맛을 봤다.

오리온은 경기 초반부터 문태종과 바셋, 헤인즈가 차곡차곡 점수를 쌓으며 큰 점수 차로 앞서 나갔다. 반면 전자랜드는 켈리가 분전했지만 다른 선수들이 침묵하며 어려운 경기를 펼쳤다. 2쿼터 한때 34-21까지 점수 차가 벌어지기도 했다.

하지만 전자랜드는 쉽게 물러서지 않았다. 3쿼터 들어 빅터와 켈리가 번갈아 득점에 성공하며 오리온과의 차이를 조금씩 좁혔다. 반면 오리온은 전반과는 달리 수비에서 빈틈을 드러내며 전자랜드의 기세를 막지 못했다. 어느새 점수는 56-56 동점이 됐다.

승부처가 된 마지막 4쿼터. 양 팀은 역전에 역전을 거듭하는 치열한 접전을 펼쳤다. 오리온은 이승현의 2점슛으로 80-78로 앞서 나갔지만, 전자랜드도 켈리의 자유투로 다시 균형을 맞췄다. 6.6초를 남겨두고 점수는 80-80이 됐다.

그러나 승리의 여신은 오리온을 향해 웃었다. 오리온은 마지막 공격에서 이승현이 극적인 2점슛을 성공시키며 승부를 결정지었다. 결국 경기는 오리온의 82-80 승리로 종료됐다.

바셋과 헤인즈는 나란히 21득점을 기록하며 팀 승리를 견인했다. 이승현도 8득점 9리바운드를 보태며 제몫을 다했다. 반면 전자랜드는 켈리가 33득점으로 분전했지만 국내 선수들의 침묵이 아쉬웠다.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

  1. [ST포토] FC 서울, "이겼다!"

    FC 서울 [전주(전북)=스포츠투데이 팽현준 기자] 6일 오후 전북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2016 최종전 전북 현대와 FC 서울의 경기에서 서울이 1-0으로 승리, 우승을 차지했다. 우승을 차지한 FC 서울 선수들이 기뻐하고 있다. 팽현준 기자 sports@stoo.com
    Date2016.11.06 Category축구 By디트리히 Views6
    Read More
  2. [ST포토] 황선홍, "기자회견장을 향해"

    황선홍 [전주(전북)=스포츠투데이 팽현준 기자] 6일 오후 전북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2016 최종전 전북 현대와 FC 서울의 경기에서 서울이 1-0으로 승리, 우승을 차지했다. 우승을 차지한 FC 서울 황선홍 감독이 기자회견을 위해 경기장을 벗어나고 있다. 황선홍 팽현준 기자 sports@stoo.com
    Date2016.11.06 Category축구 By디트리히 Views1
    Read More
  3. [ST포토] 황선홍 감독-박주영, "우승을 함께"

    황선홍 박주영 [전주(전북)=스포츠투데이 팽현준 기자] 6일 오후 전북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2016 최종전 전북 현대와 FC 서울의 경기에서 서울이 1-0으로 승리, 우승을 차지했다. 우승을 차지한 FC 서울 황선홍 감독과 박주영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팽현준 기자 sports@stoo.com
    Date2016.11.06 Category축구 By디트리히 Views3
    Read More
  4. 전북 최강희 감독, "패배는 운명, 우선 순위는 ACL"

    최강희 감독 [전주=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패배는 운명으로 받아들이고, 우선 순위였던 ACL 결승전에 집중할 것이다." 전북 현대 최강희 감독이 우승 실패에 담담한 모습을 보이며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결승전 준비에 집중하겠다고 전했다. 전북은 6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2016 38라운드 FC서울과의 경기에서 0-1로 패했다. 무승부만 거둬도 우승을 거둘 수 있었던 전북은 ...
    Date2016.11.06 Category축구 By디트리히 Views2
    Read More
  5. [서울 우승]아드리아노 대신 박주영, 서울 우승 만든 "황선홍 매직"

    황선홍 감독 박주영 [전주=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득점 랭킹 2위 아드리아노 대신 박주영을 선택한 황선홍 감독의 용병술이 적중했다. FC서울이 황선홍 감독의 용병술로 우승 트로피를 들어 올렸다. 서울은 6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2016 38라운드 전북 현대와의 경기에서 박주영의 결승골에 힘입어 1-0으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서울은 극적인 K리그 클래식 우승을 차지했다. 이날 서울의 선...
    Date2016.11.06 Category축구 By디트리히 Views2
    Read More
  6. [서울 우승]징계 못 넘은 전북, K리그 3연패 도전 실패

    전북 서울 [전주=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전북 현대가 K리그 3연패 달성에 실패했다. 시즌 중반 있었던 승점 9점 삭감의 징계를 넘지 못했다. 전북은 6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2016 38라운드 FC서울과의 경기에서 0-1로 패했다. 무승부만 거둬도 우승을 거둘 수 있었던 전북은 후반 13분 터진 박주영의 결승골에 무릎을 꿇었다. 올 시즌 33라운드까지 18승 15무로 무패 행진을 달리며 그 어떤 팀...
    Date2016.11.06 Category축구 By디트리히 Views2
    Read More
  7. [ST포토] 박주영, "선제골로 분위기 잡았다"

    박주영 [전주(전북)=스포츠투데이 팽현준 기자]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2016 최종전 전북 현대와 FC 서울의 경기가 6일 오후 전북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렸다. 서울 박주영이 골을 성공 후 기뻐하고 있다. 팽현준 기자 sports@stoo.com
    Date2016.11.06 Category축구 By디트리히 Views1
    Read More
  8. [ST포토] 박주영, "첫 골이야!"

    박주영 [전주(전북)=스포츠투데이 팽현준 기자]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2016 최종전 전북 현대와 FC 서울의 경기가 6일 오후 전북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렸다. 서울 박주영이 골을 성공 후 기뻐하고 있다. 팽현준 기자 sports@stoo.com
    Date2016.11.06 Category축구 By디트리히 Views1
    Read More
  9. 한국, 니카라과에 13-8 역전승…3-4위전 진출

    사진=대한야구협회 관리위원회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한국이 니카라과를 꺾고 세계야구선수권대회(23세 이하) 3-4위전에 진출했다. 한국은 6일(한국시간) 멕시코 몬테레이에서 열린 세계야구선수권대회(23세 이하)의 슈퍼라운드 세 번째 경기에서 니카라과에 13-8로 역전승을 거뒀다. 출발은 좋지 않았다. 한국은 선발로 나선 유희운(KT)이 수비실책으로 흔들리면서 0-4로 끌려갔다. 1회말 김태진(NC)의 중전안타와 볼넷 ...
    Date2016.11.06 Category해외야구 By디트리히 Views1
    Read More
  10. 오리온, 전자랜드 꺾고 단독 선두 도약

    이승현, "오늘도 승리가 보인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고양 오리온이 인천 전자랜드를 꺾고 단독 선두로 올라섰다. 오리온은 6일 오후 고양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6-2017 KCC 프로농구 전자랜드와의 홈경기에서 82-80으로 승리했다. 2연승을 달린 오리온은 5승1패를 기록하며 단독 선두가 됐다. 반면 전자랜드는 3승3패에 머물렀다. 한순간의 방심이 경기 결과를 바꿨다. 오리온은 경기 종료까지 1.9초를 남겨둔 80-80 동점 ...
    Date2016.11.06 Category농구/배구 By디트리히 Views1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 297 298 299 300 301 302 303 304 305 306 307 308 309 310 311 312 313 ... 2935 Next ›
/ 2935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