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순위 닉네임 포인트
1위 유덕화! 5655069점
2위 인공지능 4155215점
3위 지존의보스 4120753점
4위 거이타 3525100점
5위 무조건닥공 3187432점
6위 꼬르륵 2656710점
7위 하피 2641397점
8위 스타플래티나 2463599점
9위 따저스승리 2456485점
10위 마스터즈 2411635점
단일배너
조회 수 11 추천 수 0 댓글 0
기사이미지
양현종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이제 KIA 타이거즈에게 남은 과제는 외국인선수와 양현종이다.

KIA가 FA 시장에서 거침없이 거액을 쏟아 부으며 2017시즌 대권 도전을 향한 의지를 드러내고 있다.

KIA는 24일 오후 "최형우와 입단 협상을 갖고, 계약기간 4년, 계약금 40억원, 연봉 15억원 등 총 100억원에 계약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KIA와 최형우는 KBO 리그에서 사상 처음으로 FA 100억원 시대를 열게 됐다.

앞서 KIA는 지난 17일 나지완과 4년 40억원에 계약한 바 있다. 벌써 이번 FA 시장에서 140억원을 쏟아 부은 셈이다.

KIA의 투자에는 이유가 있다. 다가오는 2017시즌이 대권에 도전할 적기이기 때문이다. KIA는 당초 리빌딩을 염두에 뒀던 2016시즌에서 기대 이상의 선전을 펼치며 5년 만에 가을잔치에 참가했다. 비록 와일드카드 결정전 2경기에 불과했지만 KIA 구단과 선수단에게 자신감을 심어준 한 해였다.

KIA는 2016시즌이 예고편이라면 2017시즌이 본편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키스톤 콤비" 안치홍, 김선빈이 본격적으로 가세하고, 김주찬, 이범호 등 베테랑 선수들의 기량도 아직 여전하다. 여기에 KBO 리그 최고 타자 최형우까지 합류한 만큼 다시 가을야구를 바라보기에 손색이 없는 전력이다.

하지만 KIA가 가을야구 진출을 넘어 대권에 도전하기 위해서는 남은 숙제가 있다. 바로 외국인선수 영입과 양현종 잔류다. 최형우가 가세한다고 해도 수준급 외국인선수 영입과 양현종 잔류에 실패한다면 그 의미가 반감될 수밖에 없다.

KIA는 지난 시즌 3명의 외국인선수 가운데 헥터와의 재계약을 추진하고 있다. 헥터는 내구성과 기량 모두 이미 검증된 특급 에이스카드다. 하지만 그만큼 재계약 조건이 높을 수밖에 없다.

브렛 필과 지크 스크루일을 대신할 선수들을 영입하는 것도 중요하다. 두 선수 모두 나쁘지 않은 활약을 보여줬지만, 그렇다고 만족할만한 성적도 아니었다. KIA가 더 큰 꿈을 꾸기 위해서는 그만큼 더 좋은 선수가 필요하다. 이미 필을 대신할 선수로 로저 버나디나가 영입 후보군으로 거론되고 있다.

KIA의 마지막 숙제는 양현종이다. 양현종은 현 KBO 리그 토종 투수 가운데 가장 뛰어난 기량을 자랑하고 있는 선수다. 그러나 그만큼 해외로부터의 관심도 높다. 양현종 역시 해외 진출에 대해 꾸준한 관심을 보여 왔다. 과거 포스팅 시스템을 통한 빅리그 진출에 실패한 경험이 있지만, 올해는 FA 자격을 취득한 만큼 한층 발걸음이 가볍다. KIA에게는 남은 스토브리그에서 가장 큰 난관이 양현종과의 계약인 셈이다.

스토브리그에서 최고의 출발을 보인 KIA가 남은 숙제들을 잘 해결하고 2017시즌 대권에 도전할 전력을 갖출 수 있을지 주목된다.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daegulsajin.gif

ALLTVDA 회원님 이런.. 추천도 안해주시고 댓글까지 안남기시다니... ㅠㅠ
소중한 댓글 한 줄, 추천 한방 날려주세요.
 추천 1초 , 댓글 5초면 충분합니다^^


  1. No Image

    창원 LG, 전주 KCC 꺾고 3연패 탈출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창원 LG가 전주 KCC를 꺾고 단독 7위로 올라섰다. LG는 24일 오후 창원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6-2017 KCC 프로농구 정규리그 2라운드 KCC와의 홈경기에서 85-74로 승리했다. 3연패에서 벗어난 LG는 5승7패를 기록하며 단독 7위가 됐다. 반면 KCC는 2승11패로 최하위에 머물렀다. 벌써 5연패의 수렁이다. 메이스는 23득점 12리바운드로 더블-더블을 기록하며 팀 승리의 발판을 놨다. 기승호와 리틀은 각...
    Date2016.11.24 Category농구/배구 By운영자 Views5
    Read More
  2. "존스 33득점" 우리은행, 신한은행 꺾고 개막 8연승

    존쿠엘 존스 / 사진=WKBL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우리은행이 신한은행을 꺾고 개막 8연승을 달렸다. 우리은행은 24일 오후 아산 이순신체육관에서 열린 2016-2017 삼성생명 여자프로농구 신한은행과의 홈경기에서 76-63으로 승리했다. 개막 이후 전승 행진을 달리고 있는 우리은행은 8승 무패로 단독 선두를 질주했다. 반면 신한은행은 2승6패로 최하위까지 추락했다. 1라운드 MVP 존쿠엘 존스가 다시 한 번 위력을 발휘했...
    Date2016.11.24 Category농구/배구 By운영자 Views7
    Read More
  3. 한국, 11월 FIFA 랭킹 37위…아시아 2위

    한국축구대표팀 / 사진=스포츠투데이 DB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한국 축구가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37위에 올랐다. 한국은 24일(한국시간) FIFA 공식 홈페이지에 공개된 11월 랭킹에서 37위에 자리했다. 지난달 기록한 44위보다 7계단 상승했다. 한국이 FIFA 랭킹 30위권에 진입한 것은 지난 2013년 2월(38위) 이후 45개월 만이다. 한국은 11월 A매치 기간 동안 캐나다와 우즈베키스탄을 연달아 제압하며 랭킹 포인트를 쌓았...
    Date2016.11.24 Category축구 By운영자 Views9
    Read More
  4. "최형우 영입" KIA, 남은 숙제는 외국인선수와 양현종

    양현종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이제 KIA 타이거즈에게 남은 과제는 외국인선수와 양현종이다. KIA가 FA 시장에서 거침없이 거액을 쏟아 부으며 2017시즌 대권 도전을 향한 의지를 드러내고 있다. KIA는 24일 오후 "최형우와 입단 협상을 갖고, 계약기간 4년, 계약금 40억원, 연봉 15억원 등 총 100억원에 계약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KIA와 최형우는 KBO 리그에서 사상 처음으로 FA 100억원 시대를 열게 됐다. 앞서 KIA는 지난 ...
    Date2016.11.24 Category해외야구 By운영자 Views11
    Read More
  5. "최형우 날개 단" KIA, 초호화 외야진 구축

    최형우 / 사진= 스포츠투데이 DB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최형우라는 날개를 단 KIA 타이거즈가 초호화 외야진을 갖추게 됐다. KIA는 24일 오후 "최형우와 입단 협상을 갖고, 계약기간 4년, 계약금 40억원, 연봉 15억원 등 총 100억원에 계약했다"고 밝혔다. KIA는 이미 김주찬과 나지완, 서동욱, 김호령, 신종길, 노수광 등 수준급 외야 자원을 보유하고 있었다. 하지만 무게감 있는 좌타 거포의 부재를 실감하고 있는 상황에서...
    Date2016.11.24 Category해외야구 By운영자 Views5
    Read More
  6. "KIA 행" 최형우, KBO 최초 100억 시대 개척

    최형우/ 사진=스포츠투데이DB [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FA 최대어" 최형우가 한국프로야구의 100억원 시대를 열었다. KIA타이거즈는 이날 오후 광주 모처에서 최형우와 입단 협상을 갖고 계약 기간 4년에 계약금 40억원, 연봉 15억원 등 총 100억원에 계약을 맺었다. 최형우는 올 시즌 138경기에 출전해 519타수 195안타 타율 .376, 144타점으로 타격 3관왕을 차지했다. 프로 11시즌 동안 통산 타율 0.314 234홈런 911타점 705득...
    Date2016.11.24 Category해외야구 By운영자 Views6
    Read More
  7. 최형우, KIA와 4년 간 총액 100억 원에 FA 체약 체결

    최형우 / 사진= 스포츠투데이 DB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KIA 타이거즈가 외야수 최형우와 FA 계약을 체결했다. KIA는 24일 "금일 오후 광주 모처에서 최형우와 입단 협상을 갖고 계약 기간 4년에 계약금 40억 원, 연봉 15억 원 등 총 100억 원에 계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지난 2002년 삼성에 입단했던 최형우는 올 시즌 138경기에 출장, 519타수 195안타 타율 0.376, 144타점을 기록하며 타격 3관왕을 달성했다. 그는 프로 11...
    Date2016.11.24 Category해외야구 By운영자 Views14
    Read More
  8. 김주성·애런 헤인즈, KBL 1R "PER" 1위 등극

    김주성, 애런 헤인즈 / 사진=KBL 제공 [스포츠투데이 강민경 기자] 김주성(원주 동부)이 국내선수 "PER" 1위에 올랐다. 외국선수 부문에서는 애런 헤인즈(고양 오리온)가 1위를 차지했다. KBL은 24일 "2016-2017시즌 1라운드(45경기) "PER"(Player Efficiency Rating-선수 생산성 지수) 기록을 평가한 결과 원주 동부 김주성(23.37)과 고양 오리온 애런 헤인즈(34.87)가 국내선수와 외국선수 부문에서 각각 1위를 기록한 것으로 나...
    Date2016.11.24 Category농구/배구 By운영자 Views3
    Read More
  9. 제주, 김호남·이광선 등 군입대 선수 확정

    제주 유나이티드 김호남(왼쪽), 이광선(가운데) / 사진= 제주 유나이티드 제공 [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제주유나이티드(SK 에너지 축구단, 이하 제주)의 군입대 예정 선수들의 거취가 모두 결정됐다. 국군체육부대는 24일 홈페이지에 2017년 국군대표선수 최종 합격자 명단 19명을 공개했다. 제주에서는 김호남, 이광선, 진대성(대전 임대 복귀)이 이름을 올렸다. 김호남과 이광선은 올 시즌 제주에 합류한 후 공수에서 맹활약을...
    Date2016.11.24 Category축구 By운영자 Views2
    Read More
  10. 강원FC 수문장 송유걸·양동원, 나란히 승무원 신부와 결혼

    강원FC 양동원 / 사진= 강원FC 제공 [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강원FC의 수문장 송유걸(31)과 양동원(29)이 품절남 대열에 합류한다. 양동원은 오는 26일 오후 3시 서울 강남구 논현동 파티오나인 4층 그레이스홀에서 동갑내기 이민지 씨와 웨딩마치를 울린다. 예비신부는 국내 유명 항공사의 승무원으로 미모의 재원이다. 둘은 7년 전 지인의 소개로 만나 오랜 시간 사랑에 키웠고 결혼에 골인했다. 양동원은 "제대하자마자 클래...
    Date2016.11.24 Category축구 By운영자 Views10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 196 197 198 199 200 201 202 203 204 205 206 207 208 209 210 211 212 ... 2877 Next ›
/ 2877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